19.11.11 금.은 / 환율 시황 - 아시아골드 > 투자가이드 > 금은뉴스
1/1

메인메뉴

금은뉴스

  • HOME
  • 투자가이드
  • 금은뉴스
  • 보기

제목

19.11.11 금.은 / 환율 시황

상품시황

골드 가격, 최근 하락세에 대한 숨고르기 양상
8일 골드가격은 미국과 중국의 무역합의 낙관론에 따른 최근 가파른 하락에 숨 고르기를 나타 냄.
골드가격이 큰 폭 하락하여 저가매수가 나타난 것으로 보임. 미국과 중국의 1단계 무역합의 타결 기대가 엇갈리는 만큼 매
수세가 거드는 것으로 보이며 또한 미국 트럼프 대통령의 관세 부과 여부에 대해 미뤄질지 이루어 질지에 대해서는 아직 정
해진 게 없다는 발언도 골드가격의 상승에 영향을 준 것으로 보임.
또한 피터 나바로 백악관 무역·제조업 정책국장은 미·중 양국이 1단계 무역합의의 일환으로 단계적 관세철회 방안에 합의
했다는 중국 정부의 발표를 전면 부인.
나바로 국장은 "현시점에서 1단계 합의 조건으로 기존 관세를 철회한다고 합의된 사항이 없다"고 전함.
이날 소비자심리지수 등 지표는 기대보다 낮게 나오면서 골드가격의 하단 지지에 도움을 준 것으로 보임.
주말간 미국측의 발언에 대해 중국측이 어떻게 반응하는지에 따라서 골드가격의 다음주 향방이 결정될 것으로 보이며 과대
낙폭 속 매수세가 다량 유입되어 $1480선은 회복할 것으로 예상함.

ㆍ 금 현물 전 거래일 대비 $9.41 하락한 $1,458.41
ㆍ 은 현물 전 거래일 대비 $0.3122 하락한 $16.7957



달러/원 환율

11일 달러-원 환율은 1,160원 부근으로 반등하면서 바닥을 다질 것으로 보인다.
그간 장밋빛 낙관으로 일관했던 미중 합의 관련 소식에 한 차례 제동이 걸리면서하단을 지지할 재료가 등장해서다.
지난주 중국 정부는 상무부 공식 브리핑에서 양국이 기존 관세를 단계적으로 철폐하기로 합의했다고 발표했고 미국 백악관
측도 같은 목소리를 낸 바 있다.
하지만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기존 관세의 철폐와 관련해서 어떤 것도 합의하지 않았다고 밝히면서 찬물을 끼얹었다.
이는 백악관 내 강경파와 의견 조율이 쉽사리 이뤄지지 않고 있다는 것으로 해석돼 미중 합의에 대한 우려를 자극했다.
의외로 시장은 덤덤한 반응이다. 트럼프 대통령의 성향상 과정 중 일부 '노이즈'가 있을 것이란 점까지 선반영한 모양이다.
해당 발언 이후 미국 주가 지수가 순간 요동쳤으나 결국 오름세는 유지됐고 뉴욕금융시장도 큰 흔들림 없이 마무리됐다.
또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과 협상은 잘 되고 있고, 중국은 협상 타결을 매우 원한다고 부연하기도 해 큰 그림에선 합의로 가
는 방향성이 유지되고 있다.
피터 나바로 백악관 무역·제조업 정책국장은 이른바 1단계 무역 합의의 조건으로 기존 관세를 철폐하는 것은 현시점에서는
합의 내용이 아니라고 말했지만, 스테퍼니 그리셤 백악관 대변인은 "만약 합의에 도달한다면 몇몇 관세는 없어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하면서 엇갈린 발언을 냈다.
증시발 리스크온이 유지된다면 달러-원 환율 반등폭도 크지 않을 전망이다.
서울환시 참가자들은 협상 관련 뉴스를 주시하면서도 점차 연말 '북 클로징' 분위기 속에 달러-원 변동성이 잦아들 것으로
보고 있다.
또 이날 재향 군인의 날을 맞아 미국 채권시장이 휴장하는 만큼 한가한 월요일을 맞이할 가능성도 있다.
숏커버가 그리 깊지 않다면 달러-원 환율은 여전히 1,160원대 초반을 저항선으로 상단이 제한된 흐름을 이어갈 것이다.
미국, 중국, 독일 등 주요국의 경제 지표가 예상보다 좋아 투자 심리는 여전히 견조한 흐름을 이어가고 있다.
미시간대에 따르면 11월 미시간대 소비자태도지수 예비치는 95.7로, 전월 확정치인 95.5에서 상승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의 전망 집계치인 95.3도 웃돌았다.
중국의 10월 수출은 달러화 기준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9% 감소했다. 시장전망치 3.1% 감소보다 양호했다.
독일의 지난 9월 무역수지가 계절 조정 기준 192억유로 흑자로 시장 전망치인 183억유로 흑자를 상회했다. 독일의 9월 수출
도 1.5% 늘어나 개선세를 보였다
반면 도매재고는 부진했다.
미 상무부는 지난 9월 도매재고가 전달과 비교해 0.4% 감소했다고 발표했다. 지난 2017년 10월 이후 가장 큰 폭 감소다. 시
장의 전망치 0.3%  감소도  밑돌았다.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관○○

등록일2019-11-11

조회수261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